2016년 마지막 날 침불락에서

올해의 마지막 날, 의기투합해서 침불락으로 12:00 출발

곤돌라를 타고 올라갑니다.

Combi 1 끝나는 곳..해발 2,800M

아이들만 사진 찍자...

성은이가 눈 뿌리고

아이고 차가워라..

Combi 2 안에서

여기는 해발 3,200M

부부 사진

남편보다 키 큰 아들과

새콤달콤 딸들과

형민

시은

성은

아이고 발 시러워라...이제 내려가자

배 고파요..

수프와 피자를 먹고

다시 곤돌라를 타고 내려왔습니다. 16:00 집에 도착 .

맑은 공기, 햇살, 하늘을 맘껏 즐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