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진교회 체육대회

장미꽃이 탐스럽게 핀 6월의 어느 날, 충진교회 체육대회가 열렸었죠.

 주일 아침 교회 가는 길

 

 사랑스러운 둘째와 셋째...시은과 성은

 

지난 6월에 있었던 충진교회 체육대회

 

시은이도 달리기를 준비합니다.

 코스를 파악 중인 형민이

 

체육대회에 따라 온 아이들은 즐겁기만 하죠.

 

 형민이가 찍은 엄마 모습

 교회 승합차 안에 들어가 노는 아이들


 

점심 시간을 이용해 아빠와 형민이가 체육대회 중

 

형민이 옆에 보이는 아이가 아제르바이젠 김대연 선교사님 아들 영안 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