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년 새해

 

시퍼런 바닷물...무척 차겠죠? 그 아래에서 올라오는 이글거리는 태양을 보고 있으면 누구라도 희망과 용기를 떠 올릴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