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베라교회 진료를 마치고

이 날을 마지막으로 한국으로 돌아가는 저를 섭섭한 맘으로 보내야 하는 교인들의 모습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