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은 (만 5개월:2003년 5월)

                      형민 (만 7개월:2001년 5월)

모습

외모

1. 태어날 때부터 머리카락이 적고 지금도 거의 희박(?)함

2. 피부색은 엄마를 닮아 흰 색

1. 태어날 때부터 머리가 많았고 5개월 적에는 하늘로 치솟아 오름

2. 피부색은 아빠를 닮아 검은 편, 옷을 들춰보면 속살도 검다나요

성격

1.까다롭지 않고 순함

2.계속 안아 줘서 그런지 바닥에 혼자 누워 노는 일이 없음

3.별로 가리지 않고 분유를 잘 먹는 편임

4. 심하게 낯을 가리진 않지만 덥고 습기 많은 곳을 싫어함

5. 유모차에 얌전히 앉아 있음

6. 손가락을 빤다.

1. 까다롭기로 유명한 녀석

2. 가끔은 방바닥에서 30분 정도 혼자 뒹굴뒹굴 놀기도 했었음

3. 제 정신으로는 절대로  우유가 든 젖병을 빨지 않음

4. 낯을 엄청나게 가렸음. 교회에서 제대로 예배드린 적이 없음.

5. 유모차에 앉아 있었던 적이 없음

6. 손가락은 빨지 않고 노리개 젖꼭지를 달고 다녔음

특징

1. 좋아하는 장난감: 오빠 형민

1. 좋아하는 장난감: 광등이(형광등)

 

(사진은 첫 이유식을 시작할 때의 모습입니다. 그냥 숟가락으로 물만 떠 먹이는 수준입니다.)

 

(시은이는 이렇게 엎드려 자기도 합니다. 아마 손가락을 빨다가 그대로 자 버리는 것 같은데...귀엽지요?)